세계에서 가장 얇은 반도체 개발 성공...두께 0.25나노미터

세계에서 가장 얇은 반도체 개발 성공...두께 0.25나노미터

2015.06.26. 오전 11:22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현재 기술로 만들 수 있는 가장 얇은 두께의 반도체를 국내 연구진이 개발했습니다.

성균관대 안종렬 교수팀은 나노물질로 만들 수 있는 한계치인 0.25 나노미터 두께의 초박막 반도체 개발에 성공했다고 밝혔습니다.

0.25 나노미터는 일반적인 원자 한 층에 해당하는 두께로, 현재 국내 반도체 회사에서는 10 나노미터급 반도체 소자 연구가 이뤄지고 있습니다.

연구팀은 이번 연구로 초박막 반도체 소자 상용화의 시기를 앞당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습니다.

이번 연구결과는 국제 학술지 '미국 화학회지' 최근호에 실렸습니다.

이성규 [sklee95@ytn.co.kr]v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