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 이란 본토 공습...군 기지 겨냥한 듯

이스라엘, 이란 본토 공습...군 기지 겨냥한 듯

2024.04.19. 오후 12:56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앵커]
이스라엘이 이란의 보복 공습에 맞서 이란 본토에 대한 재보복을 감행했습니다.

보복의 악순환 움직임 속에 중동 지역에 전운이 고조되고 있습니다.

국제부 연결해 속보 알아보겠습니다. 김잔디 기자!

이스라엘이 다시 이란에 보복 공격에 나선 건가요?

[기자]
네, 그렇습니다.

이란이 이스라엘에 대규모 심야 공습을 감행한 지 엿새 만에 이란 본토에 대한 보복 공격을 했습니다.

미국 ABC 방송은 "이스라엘 미사일들이 이란의 한 장소를 타격했다고 미국 당국자가 확인했다"고 보도했습니다.

AP통신은 시리아 남부에서도 공습이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AFP 통신은 드론(무인기)을 격추하고 있으며 미사일 공격은 없었다는 이란 당국자 발언을 전하기도 했습니다.

이와 관련, 러시아 타스 통신은 이스라엘이 이란 내 목표물에 미사일 공격을 했다고 보도했고,

이란 파스 통신은 이스파한의 공항에서 폭발음이 들렸지만 원인이 알려지지는 않았다고 전했습니다.

파스 통신은 폭발음이 들린 곳 근처에는 이란 제8 육군항공대 군기지가 있다고 전했고, 미국 CNN 방송도 이란 육군항공대 근처에서 폭발음이 포착됐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스파한에는 이란의 우라늄 농축 중심지인 나탄즈 핵시설을 비롯해 다수의 핵시설이 들어서 있습니다.

이란이 방공망을 가동했고, 곳곳에서 방공포를 발사했다는 소식도 들어왔습니다.

이란 이스파한 공항을 오가는 에미레이트 항공 등이 현재 여러 항공기를 우회하고 있다는 보도도 나왔습니다.

현지 시각으로 새벽 4시 30분쯤부터 항공기들이 이란 서부 지역으로 방향을 바꾸기 시작했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테헤란과 이스파한으로 가는 비행기 운항이 중단됐고, 인근 공항들도 폐쇄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스파한은 이란의 수도 테헤란에서 남쪽으로 약 350km 떨어져 있는 곳입니다.

이스파한에는 이란군의 주요 공군기지와 핵 프로그램 관련된 장소가 있습니다.

[앵커]
이스라엘이 이란에 반격한 것이 맞는다면 확전의 가능성도 있는 거 아닌가요?

[기자]
네, 이번 공격은 이란의 이스라엘에 대한 전례 없는 미사일과 드론 공격 이후 나온 것인데요.

현지 시간으로 13일, 이란은 이스라엘 본토를 향해 미사일과 드론 등 300여 발을 발사했습니다.

대부분의 드론과 미사일은 이스라엘 영토에 도달하기 전에 격추됐습니다.

이란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서 이스라엘이 시리아 내 이란 영사관을 폭격한 것에 대한 대응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스라엘은 이에 대해 전면전은 아니지만 이란에게 고통스러운 대응을 할 것이라고 여러 차례 경고해 왔습니다.

이 같은 이스라엘의 보복 공격 예고에 이란은 이스라엘이 더 이상의 군사적 행동을 한다면 핵 프로그램을 가동할 수도 있다며 맞경고를 하기도 했는데요.

미국을 비롯한 전 세계가 중동 지역에 위기감 고조에 긴장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국제부에서 전해드렸습니다.


YTN 김잔디 (jandi@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유튜브 구독자 450만 달성 축하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