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바이든, 네타냐후에 민간인 보호 필요성 직접 강조

실시간 주요뉴스

바이든, 네타냐후에 민간인 보호 필요성 직접 강조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에게 가자지구에서 민간인을 보호해야 한다고 직접 강조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네타냐후 총리와 전화 통화에서 이같이 밝혔다고 백악관이 보도자료를 통해 공개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통화에서 안전 이동 통로 등을 통해 민간인을 하마스로부터 분리하는 것이 중요하며 인도적 지원이 지속적으로 이뤄져야 한다는 점도 강조했습니다.

또 팔레스타인 주민에 대한 이스라엘 국민의 극단주의적 폭력에 우려를 표시했으며 서안지구 안정화 필요성도 언급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또 남은 인질에 대한 우려를 표명했고 두 사람은 남은 인질을 석방하기 위해 가능한 모든 기회를 추구하기로 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요르단 압둘라 2세 국왕과도 통화해 팔레스타인 국가 수립을 포함해 중동 지역에 항구적이고 지속 가능한 평화를 조성하기 위해 협력하겠다는 의지를 재확인했습니다.



YTN 류제웅 (jwryoo@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