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타냐후 "하마스 지도자 신와르 집 포위...찾는건 시간 문제"

네타냐후 "하마스 지도자 신와르 집 포위...찾는건 시간 문제"

2023.12.07. 오전 06:24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이스라엘군의 가자지구 남부 지상전이 이어지는 가운데 네타냐후 총리가 하마스 지도자인 야히야 신와르 체포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습니다.

네타냐후 총리는 영상 메시지를 통해 "어제 이스라엘군이 가자지구 어디든 갈 수 있다고 말한 데 이어 오늘 우리 군은 신와르의 자택을 포위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그를 잡는 건 이제 시간 문제"라고 자신감을 드러냈습니다.

지난 2017년부터 하마스의 가자지구 지도자 역할을 해온 신와르는 지난 10월 7일 이스라엘 남부 기습공격을 주도한 것으로 알려진 인물로 이스라엘군의 우선 제거 대상입니다.







YTN 서봉국 (bksu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