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필리핀 남부에서 폭탄 테러 10여 명 사상

실시간 주요뉴스

필리핀 남부 한 대학 체육관에서 폭탄 테러로 10여 명의 사상자가 발생했습니다.

로이터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현지시각 3일 오전 필리핀 민다나오섬 마라위시 민다나오주립대 체육관에서 천주교 미사 도중 폭탄이 폭발해 최소 3명이 사망하고 9명이 다쳤습니다.

경찰은 이슬람 무장단체의 테러 가능성 등을 염두에 두고 수사에 나섰습니다.

필리핀 남부에서는 정부군과 이슬람 분리주의 무장세력의 무력 충돌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이번 폭탄 테러가 발생한 마라위시는 과거 이슬람 무장단체가 점령했던 지역으로, 필리핀에서 무슬림이 가장 많은 도시로 꼽힙니다.



YTN 신웅진 (ujshi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