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네치아 부근 외국인 관광버스 추락 21명 사망

베네치아 부근 외국인 관광버스 추락 21명 사망

2023.10.04. 오전 08:26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이탈리아 북부 베네치아 부근 메스트레 지역 고가도로에서 현지 시각으로 어제 오후 7시 45분쯤 외국인 관광객을 태운 버스가 추락해 21명이 숨졌습니다.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베네치아 당국은 이번 사고로 최소 21명이 사망하고 18명이 부상했다고 밝혔습니다.

현재 우크라이나인 5명, 독일인 1명, 버스 운전기사인 이탈리아인 등이 숨진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루카 자이아 베네토 주지사는 "신원확인 작업이 계속되고 있다"며 "희생자 중에는 이탈리아인뿐만 아니라 여러 국적의 사람들이 포함돼 있다"고 말했습니다.

한국인 탑승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주밀라노총영사관에 따르면 사고 버스에 우크라이나 단체관광객이 타고 있었으며 나머지 탑승 외국인의 신원은 현재 확인 중입니다.

베네치아시 관계자는 사고 버스가 관광객을 태우고 베네치아 역사 지구에서 캠핑장으로 돌아가던 중이었다며, 희생자 중 일부가 우크라이나인임을 확인했다고 말했습니다.

또 사망자 중 2명은 어린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현지 언론은 버스가 메스트레 지역의 도로를 지나던 중 보호벽을 부수고 약 30m 아래에 있는 철로 근처로 떨어졌으며, 전선에 부딪힌 후 불이 났다고 전했습니다.

이 지역은 베네치아 본섬과 다리로 연결됩니다.


YTN 신웅진 (ujshi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