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진핑 아시안게임 개막식 참석...한덕수 총리 만날까?

시진핑 아시안게임 개막식 참석...한덕수 총리 만날까?

2023.09.21. 오후 11:30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앵커]
중국 시진핑 주석이 항저우 아시엔 게임 개막식 참석합니다.

우리 정부 대표인 한덕수 총리와 만날지 관심인데, '해임안 가결'이 암초로 떠올랐습니다.

베이징 강정규 특파원입니다.

[기자]
시진핑 주석이 중국 저장성 이우시에 있는 최대 잡화도매시장을 시찰했습니다.

저장성 당서기 출신인 시 주석의 정치적 고향이자, 일상회복 이후 수출입 실적을 견인하는 곳입니다.

[시진핑 / 중국 국가주석 : 이우의 작지만 큰 시장, 끊임없이 새로운 영광을 재현합니다.]

시 주석은 이어 항저우로 이동해 아시안게임 개막식에 참석합니다.

정상급 방중 인사들을 위한 환영 행사와 양자 회담도 예정돼 있습니다.

중국 당국은 우리 정부 대표인 한덕수 총리를 주요 외빈으로 소개했습니다.

[중국 관영 CCTV 보도 : 개막식 참석차 중국을 찾은 외국 지도자는 시아모니 캄보디아 국왕, 바샤르 시리아 대통령, 한덕수 총리 등…]

러시아와 밀착하며 중국과 미묘한 균열을 보인 북한은 체육상을 대표로 보내 명단에서 빠졌습니다.

관례대로라면 우리 정부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을 파견하는 행사지만, 이번엔 격을 확 높였습니다.

오는 26일 한중일 정상회의 재개를 위한 고위급 회의를 앞두고 관계 개선 의지를 보여준 겁니다.

한 총리는 시진핑 주석과 만날 기회가 있다면, 대화를 하고 싶다며 기대를 드러내기도 했습니다.

그러나 헌정 사상 처음으로 국회에서 해임안이 가결된 총리란 오명을 앉고 항저우 아시안게임 개막식에 참석하게 됐습니다.

베이징에서 YTN 강정규입니다.



YTN 강정규 (liv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