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시진핑, '체포영장 발부' 푸틴 초청..."연내 중국 방문 희망"

실시간 주요뉴스

러시아를 국빈 방문 중인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에게 연내 중국을 방문하도록 초청했습니다.

현지시간 21일 스푸트니크,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시 주석은 미하일 미슈스틴 러시아 총리와 만난 자리에서 "푸틴 대통령에게 연내 편한 때 중국을 방문하도록 공식 초청했다"고 말했습니다.

이는 지난해 12월 양국의 화상 회담을 통해 푸틴 대통령의 초청으로 국빈 방문이 이뤄진 데 대한 화답으로 풀이됩니다.

또 푸틴 대통령이 국제형사재판소로부터 전쟁범죄 혐의로 체포 영장이 발부돼 130개 ICC 회원국에 발을 붙이지 못하게 된 상황에서 나온 것이기도 합니다.

시 주석은 양국 관계와 관련, "우리는 중국 정상의 첫 해외 방문지로 러시아를 택했다"며 "이는 이웃한 강대국이자 포괄적·전략적 파트너로서 역사적 논리에 부합한다"고 밝혔습니다.



YTN 김선희 (sunny@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