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美 LA 코로나 감염 8월 이후 최고...실내 마스크 의무화 가능성

실시간 주요뉴스

美 LA 코로나 감염 8월 이후 최고...실내 마스크 의무화 가능성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코로나19 감염 사례가 늘어남에 따라 실내 마스크 착용을 다시 의무화할 가능성이 있다고 현지 당국자가 밝혔습니다.

현지시간 2일 LA 카운티의 하루평균 코로나19 감염 사례가 지난 8월 이후 최고 수준인 2천490명에 도달한 가운데, 바버라 페러 LA 카운티 공중보건국장은 현재 확진자 증가 속도를 볼 때 감염 단계가 곧 '높음'에 도달할 수 있다며 감염 단계를 상향 조정하면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를 부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페러 국장은 최근 많은 사람이 신속 항원 검사에서 코로나바이러스 양성 반응을 보였다며 코로나에 걸리고도 보건 당국에 보고를 하지 않았거나 검사를 하지 않은 경우를 고려하면 실제 감염 사례는 훨씬 더 많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현재 LA 카운티의 코로나19 입원자는 천164명으로 8월 11일 이후 가장 많습니다.




YTN 이동헌 (dh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