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中 쓰촨 계획 정전 여파...테슬라 등 완성차 생산 차질

실시간 주요뉴스

中 쓰촨 계획 정전 여파...테슬라 등 완성차 생산 차질
전력난을 겪는 중국 쓰촨성의 생산시설 가동 중단 여파로 상하이 완성차 업체들이 생산 차질을 빚고 있다는 현지 매체 보도가 나왔습니다.

중국의 에너지 전문 매체인 화하에너지망은 지난 16일 상하이시가 쓰촨성에 자동차 부품업체들의 정상 조업을 요청하는 서한을 보냈다고 전했습니다.

이어, 쓰촨에서 부품을 원활히 조달받지 못해 테슬라와 상하이차 등 상하이 완성차 업체들이 생산에 차질을 빚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앞서 지난 15일 쓰촨성이 엿새 동안 계획 정전에 들어가면서 세계 1위 배터리 업체인 CATL을 비롯해 도요타, 폭스바겐 등 완성차 업체들이 조업을 중단했습니다.

쓰촨의 전력난이 장기화할 경우 상하이 봉쇄 여파로 큰 충격을 받았던 글로벌 자동차산업 공급망이 또 차례 타격을 입을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옵니다.



YTN 강정규 (liv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