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아프리카 시에라리온 반정부 시위...경찰 2명·시위대 1명 사망

실시간 주요뉴스

아프리카 시에라리온 반정부 시위...경찰 2명·시위대 1명 사망
서아프리카 시에라리온에서 고물가에 항의하는 반정부 시위가 격화돼 최소 경찰 2명과 시위대 1명 숨졌다고 로이터통신 등이 현지 시간 10일 보도했습니다.

브리마 카마라 경찰 대변인은 AFP에 "폭도들에 의해 남녀 경찰 2명이 사망했다"고 확인했습니다.

시위는 이날 오전 수도 프리타운 동부에서 기초생활품 가격 인상에 항의하는 데서 시작해 2018년 취임한 줄리어스 마다 비오 대통령의 퇴진을 촉구하는 데모로 번졌습니다.

시에라리온은 인구 약 800만 명의 절반 이상이 빈곤선 이하의 생활을 하고 있습니다.

모하메드 줄데 잘로 부통령은 이날 연설에서 "허가받지 않은 폭력 시위로 보안 인력을 포함해 무고한 시에라리온인들이 목숨을 잃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날 오후 3시를 기해 전국에 통행 금지령을 선포했습니다.

글로벌 인터넷 감시단체인 넷블록스에 따르면 시에라리온 인터넷은 평상시의 5%만 기능할 정도로 거의 차단됐습니다.




YTN 임수근 (sglim@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