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미국 5월 무역적자 1.3% 감소...올해 들어 최소 수준

실시간 주요뉴스

미국 5월 무역적자 1.3% 감소...올해 들어 최소 수준
미국 상무부는 현지 시각 7일 지난 5월 상품·서비스 등 무역수지 적자가 855억 달러, 우리 돈 111조 3천여억 원으로 지난 4월보다 1.3% 감소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지난해 12월 789억 달러 이후 최소폭 무역 적자로, 올해 들어서는 가장 낮은 수준입니다.

미국의 무역 적자는 지난 3월 사상 처음으로 천억 달러를 돌파한 이후 두 달 연속 감소세를 보였습니다.

5월 무역 적자는 블룸버그통신이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 850억 달러와 거의 비슷했습니다.

수출이 4월보다 1.2% 증가했고, 수입은 0.6% 늘어나 증가 폭이 둔화했습니다.

지난 4∼5월 무역 적자 감소는 2분기 미 국내총생산, GDP에 긍정적인 효과를 미칠 것으로 분석됩니다.




YTN 강태욱 (taewookk@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