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바이든 초대 대변인, MSNBC 방송 진행자로 변신

실시간 주요뉴스

바이든 초대 대변인, MSNBC 방송 진행자로 변신
젠 사키 전 백악관 대변인이 공직을 떠난 지 열흘여 만에 MSNBC 방송에서 새로운 도전을 시작한다고 밝혔습니다.

MSNBC는 현지 시각 24일 이 같은 사실을 공식 발표하면서 사키 전 대변인이 올해 가을 NBC의 다양한 채널과 플랫폼에 출연하게 되며, MSNBC의 스트리밍 서비스인 '피콕'에서 내년 1분기에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사키 전 대변인은 올해 중간선거와 오는 2024년 대선을 앞두고 NBC 방송 전반은 물론 자신의 프로그램에서 정치 분석가로 활동하게 됩니다.

사키 전 대변인은 작년 1월 조 바이든 행정부 출범과 동시에 초대 백악관 대변인을 맡아 1년 4개월간 재직하다 지난 13일 사직했습니다.

재임 당시 MSNBC와 계약을 추진 중이라는 보도가 나왔지만, 본인은 물론 방송사도 이를 확인해주지 않았습니다.




YTN 강태욱 (taewookk@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