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머스크 성추행 의혹에 테슬라 주가 6.42% 급락

실시간 주요뉴스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 주가가 현지 시간 20일 6.42% 하락하며 700달러대가 붕괴했습니다.

테슬라 주가가 600달러대로 주저앉은 것은 지난해 8월 이후 처음입니다.

로이터통신은 일론 머스크 최고경영자의 성추행 의혹이 불거진 뒤 테슬라 주가가 추락했다고 전했습니다.

전날 미국 경제 매체 비즈니스인사이더는 머스크가 2016년 영국 런던으로 향하던 스페이스X 소속 전용 제트기에서 여승무원의 몸을 만지고 성적인 행위를 요구한 의혹을 사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그 뒤 2018년 머스크와 스페이스X는 이 승무원에게 합의금 등의 명목으로 25만 달러, 약 3억2천만 원을 지급했다고 이 매체는 전했습니다.




YTN 임수근 (sglim@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