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바이든 방문 앞두고 피츠버그 다리 붕괴 10여 명 부상

실시간 주요뉴스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에서 눈이 많이 쌓인 다리가 무너져 최소 10명의 경상자가 나왔습니다.

현지 시각 28일 오전 이 사고로 3명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사망 또는 중상자는 없다고 시 당국은 밝혔습니다.

CNN 등 미국 언론은 오전 7시 직전 프릭공원 인근의 펀홀로 다리가 무너져 위에 있던 버스를 비롯한 차량 서너 대가 함께 아래로 떨어졌으나, 탑승자들은 큰 피해 없이 구조됐습니다.

이 사고는 조 바이든 대통령의 피츠버그 방문을 불과 몇 시간 앞두고 벌어졌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사고 지점에서 10㎞ 떨어진 곳에서 인프라 투자 확대와 공급망 차질 해소, 제조업 활성화 등 경제 현안에 관해 연설할 예정입니다.



YTN 강태욱 (taewookk@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