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파티 게이트' 영국 총리, 봉쇄 중 생일 파티 또 확인

실시간 주요뉴스

'파티 게이트' 영국 총리, 봉쇄 중 생일 파티 또 확인
영국 총리가 코로나19 봉쇄 조치 속 '파티 게이트'로 궁지에 몰린 가운데 새로운 파티 개최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영국 총리실은 2020년 봉쇄 중에 직원들이 모여서 보리스 존슨 총리 생일파티를 했다고 인정했다고 BBC가 현지시간 24일 보도했습니다.

이에 앞서 영국 ITV는 총리실에서 2020년 6월 19일 오후 2시 직원 30명가량이 사무실에서 개최된 존슨 총리 생일파티에 참석해 생일축하 노래를 불렀다고 보도했습니다.

참가자들은 20∼30분간 슈퍼에서 가져온 음식을 먹었으며 존슨 총리는 외부 학교 방문 일정을 마치고 돌아온 뒤 참석했습니다.

당시 영국의 코로나19 봉쇄 규정에서는 실내 모임이 금지됐습니다.



YTN 이광엽 (kyupl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