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美 국방부 "北, ICBM 시험 발사하며 능력 발전시켜"

실시간 주요뉴스

美 국방부 "北, ICBM 시험 발사하며 능력 발전시켜"
미국 국방부는 북한의 핵실험과 대륙간탄도미사일 시험발사 유예 해제 시사에도 대화 기조에 변함이 없다면서 외교가 최선의 방안이라는 입장을 재확인했습니다.

존 커비 대변인은 현지 시각 21일 브리핑에서 북한이 최근 핵실험·ICBM 시험발사 유예를 시사한 데 대한 입장을 묻는 말에 "북한의 군사 프로그램이 계속해서 우리의 동맹 한국과 그 지역에 위협을 가하는 것을 보길 원치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우린 전제조건 없이 김정은 위원장과 외교적 관여를 할 용의가 있다고 여러 차례 얘기해왔다"며 "그가 마주 앉아서 앞으로의 길을 논의하길 계속해서 촉구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커비 대변인은 특히 "우리 견해는 변치 않았다. 한반도의 완전하고 검증 가능한 비핵화를 보길 원한다"며 "외교가 거기에 도달할 최선의 길이라고 믿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커비 대변인은 북한이 실제 미국 본토 공격이 가능한지에 대한 질문에는 "우리는 그들이 계속해서 사거리와 정확도 가능성 측면에서 모두 능력을 발전시킬 것으로 예상한다. 우리는 그 위협을 매우 심각하게 받아들인다"고 답했습니다.




YTN 강태욱 (taewookk@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