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미나리, 이코노미스트지 선정 '올해의 영화' 14선 올라

실시간 주요뉴스

미나리, 이코노미스트지 선정 '올해의 영화' 14선 올라
배우 윤여정에게 한국 배우 최초로 아카데미상 여우조연상을 안겨준 영화 '미나리'가 영국 이코노미스트지의 올해의 영화로 선정됐습니다.

이코노미스트지는 올해 영국에서 개봉한 영화 중 14개를 뽑아 올해의 영화로 선정했다고 현지시간 29일 보도했습니다.

이코노미스트지는 미나리에 대해 "아칸소의 한 농장에 사는 가족의 이야기"라며 "1980년대 달콤하지만 감성적이지 않은 매우 특별한 내용"이라고 평가했습니다.

이코노미스트지는 또 이 영화가 미국에서 개봉했지만 대부분 한국어로 이뤄졌고, 배우 윤여정이 한국인 최초로 오스카 여우조연상을 받았다며 "이런 일들은 몇 년 전에는 상상할 수 없었던 일"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코노미스트지는 올해 칸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작인 '티탄'과 일본 하마구치 류스케 감독의 칸 영화제 각본상 수상작 '드라이브 마이 카', 앤서니 홉킨스가 치매 환자로 열연해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받은 영화 '더 파더' 등도 함께 선정했습니다.

YTN 이광엽 (kyuplee@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