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파우치 "내달 초 5∼11세 美 어린이 백신 접종 가능할 듯"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5∼11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이르면 다음 달 초쯤 미국에서 시작될 것으로 보입니다.

전염병 권위자인 앤서니 파우치 미국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 소장은 화이자의 임상시험 결과가 매우 좋다며 이같이 전망했습니다.

보도에 김형근 기잡니다.

[기자]
"화이자의 5∼11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 데이터가 좋아 보였다"

앤서니 파우치 미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 소장은 이같이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모든 게 잘 진행된다면 11월 첫 주나 둘째 주에 어린이들이 백신을 맞을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앞서 화이자는 자사 백신이 5∼11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90.7%의 예방효과를 보였다고 밝혔습니다.

성인 접종량의 3분의 1인 10㎍을 3주 간격으로 투여한 결과입니다.

화이자는 이 같은 내용이 담긴 임상 자료를 미 식품의약청 FDA에 제출했습니다.

자료를 검토한 FDA는 긴급사용 승인에 긍정적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어린이들이 백신 접종을 통해 얻는 이익이 위험보다 더 크다는 겁니다.

보건전문가들도 화이자의 임상시험 자료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있습니다.

[래리 코시올렉 / 노스웨스턴대 루리아동병원 교수 : 이 자료들은 우리가 5∼11세 어린이들을 위한 매우 안전하고 효과적인 백신을 가지고 있다는 것을 보여줍니다. 그래서 매우 안심이 됩니다.]

이제 공은 FDA 외부 자문위원회로 넘어갔습니다.

자문위는 현지시각 26일 회의를 열어 5∼11세를 대상으로 화이자 백신 긴급사용 승인을 권고할지를 논의합니다.

파우치 소장의 언급이 이 논의 직전에 나왔다는 점에서 긴급승인 가능성이 큰 것으로 전망됩니다.

미 행정부는 어린이 접종에 필요한 백신 물량을 이미 확보해 놓고 결과만 기다리고 있습니다.

[제프리 자이언츠 / 백악관 코로나19 조정관 : 5∼11세 모든 어린이에게 접종할 수 있는 백신을 확보했습니다. FDA 승인이 나면 곧바로 전국적으로 수백만 회분의 공급을 시작할 것입니다.]

하지만 성인 접종률도 답보상태인 상황에서 어린이들에 대한 백신 접종이 얼마나 호응을 얻을 수 있을지는 미지수입니다.

YTN 김형근입니다.

YTN 김형근 (hkkim@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