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中, 전국 체전 관중 입장 전 2주 격리...3일마다 핵산 검사

실시간 주요뉴스

국제

中, 전국 체전 관중 입장 전 2주 격리...3일마다 핵산 검사

2021년 09월 16일 19시 1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中, 전국 체전 관중 입장 전 2주 격리...3일마다 핵산 검사
중국이 이번 주부터 산시 성에서 전국 체육대회를 진행하고 있는 가운데 개막식 참석 관중을 2주간 사전 격리를 한 뒤에 입장하도록 했다고 중국 매체가 보도했습니다.

환구시보는 어제(15일) 산시 성 시안에서 열린 개막 행사장에 입장한 일반 관람객들은 별도의 숙소에서 2주간 격리를 했으며, 격리 기간 중에는 매 3일마다 핵산 검사를 받았다고 전했습니다.

아울러 경기장에 입장하려면 48시간 전에 받은 핵산 검사 음성 확인서를 제출하도록 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중국 당국의 이 같은 방역 조치는 내년 2월에 개막하는 베이징 동계 올림픽에도 적용될 수 있어서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환구시보는 또 중국 당국이 이번 전국 체전의 '무감염' 개최를 선언한 가운데, 개최지인 시안 시민의 94.1%가 백신 2회 접종을 완료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습니다.

특히 대회 참가 선수와 취재진은 물론 자원봉사자들도 폐쇄된 장소에서만 활동을 할 수 있게 했다고 보도했습니다.

YTN 강성웅 (swkang@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