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사우디, 올해 메카 성지순례도 외국인 참여 불허

실시간 주요뉴스

국제

사우디, 올해 메카 성지순례도 외국인 참여 불허

2021년 06월 12일 21시 26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사우디, 올해 메카 성지순례도 외국인 참여 불허
사우디아라비아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올해 정기 성지순례, 하지에도 외국인의 참여를 불허하기로 했습니다.

사우디 성지순례부는 성명을 통해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18∼65세 사이의 자국 내 거주자만 메카 성지순례에 참여할 수 있으며, 참여 인원도 6만 명으로 제한한다고 밝혔습니다.

사우디 정부는 지난해에도 하지 순례객 수를 천 명으로 제한했고, 자국 거주자 중 65세 이하인 경우만 참여하도록 했습니다.

올해 행사 참여 허용 인원은 지난해에 비해 크게 늘었지만, 여전히 정상적인 순례 행사를 진행하지 못하는 셈입니다.

코로나19 이전 하지에는 매년 전 세계에서 250만 명가량이 참여했습니다.

이동헌 [dhlee@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0 도쿄올림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