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세계 각국 청소년 접종 잇따라...화이자, 11세 이하 어린이 임상 속도

실시간 주요뉴스

국제

세계 각국 청소년 접종 잇따라...화이자, 11세 이하 어린이 임상 속도

2021년 06월 12일 03시 11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앵커]
미국과 유럽 당국의 승인에 따라, 화이자의 코로나19 백신을 12세 이상 청소년에게 접종하는 국가들이 늘고 있습니다.

화이자는 한걸음 더 나아가 11살 이하 어린이들을 상대로 한 임상시험에도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조수현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이스라엘에서 청소년들을 상대로 화이자 백신 접종이 시작된 지난 6일.

15살 아리엘 양이 동네 의료원에서 1회차 접종을 받습니다.

성인 1차 접종률이 63%를 넘기면서, 이제 60만 명의 12~15세 접종에 초점이 맞춰지고 있습니다.

[아비탈 레이보비치 / 아리엘의 어머니 : 부모로서 아이에게 가장 좋은 것을 바라죠. (백신 접종이) 제 딸에게 최상의 선택지라는 확신이 들어 걱정이 없었습니다.]

유럽에서는 프랑스가 15일부터 화이자 백신 접종 대상을 12세 이상으로 확대하기로 했고, 독일도 이달 중 뒤따를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청소년에 대한 화이자 백신 사용을 가장 먼저 승인한 캐나다와 미국에서는 일상 정상화와 대면수업 재개 국면에 접종을 더욱 독려하는 분위기입니다.

[앤서니 파우치 / 미 국립 알레르기· 전염병연구소장 (뉴욕 접종센터 / 지난 6일) : 이 사태를 끝낼 것입니다. 확실합니다. 그리고 그 수단은 바로 백신 접종입니다. 이게 바로 그 현장입니다.]

이런 가운데, 화이자는 11세 이하 어린이들에 대한 2상 임상시험에 들어갔습니다.

청소년과 성인보다 더 적은 분량을 접종한 효과와 안전성을 확인하는 게 핵심입니다.

5세에서 11세 어린이에게는 한 회차에 10 마이크로그램씩, 생후 6개월에서 5세 미만에는 한 회차에 3 마이크로그램을 맞히게 됩니다.

[줄리아 가르시아-디아즈 / 전염병 전문의, 뉴올리언스 오슈너 의료원 : 통증, 피로, 두통 등 부작용 여부를 아이들이 알려줄 것입니다. (접종 후) 부모와 함께 이를 기록하게 됩니다.]

이번 시험은 미국과 핀란드, 폴란드, 스페인 등 4개국의 임상 시설 90곳에서 어린이 4천5백 명을 대상으로 진행될 예정입니다.

YTN 조수현[sj1029@ytn.co.kr]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