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美 백신 개발 최고 책임자 "다음 달 11일 백신 접종 시작"

실시간 주요뉴스

국제

美 백신 개발 최고 책임자 "다음 달 11일 백신 접종 시작"

2020년 11월 23일 05시 0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앵커]
미국의 코로나19 백신 개발을 총괄하는 '초고속작전'팀의 최고책임자가 다음 달 11일 백신 접종이 시작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 내년 5월까지 미국민의 70%에 대해 백신 접종이 이뤄질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김원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다음 달 11일 미국에서 코로나19 백신 첫 접종이 시작될 수 있다."

미국의 코로나19 백신 개발을 총괄하는 '초고속작전' 팀의 몬세프 슬라위 최고책임자가 현지시각 22일 CNN에 출연해 이같이 밝혔습니다.

슬라위 최고책임자는 우리의 계획은 백신 승인으로부터 24시간 이내에 접종 장소에 백신을 출하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자신은 백신 승인 다음 날 아마도 12월 11일 혹은 12일에 백신 접종이 시작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습니다.

미국 식품의약국, FDA는 다음 달 10일 자문위원회를 열어 미국의 화이자와 독일의 바이오엔테크가 공동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의 긴급사용을 승인할 것인지 여부를 논의합니다.

FDA가 자문위원회가 열리는 당일인 다음 달 10일에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의 코로나19 백신의 긴급사용을 승인할 경우 다음 날인 다음 달 11일 미국에서는 백신 접종이 시작될 수 있다는 뜻입니다.

슬라위 최고책임자는 다음 달에 미국 전역에서 2천만 명이, 이어 내년 1월부터는 매달 3천만 명이 백신을 맞을 수 있을 것으로 추산했습니다.

또 내년 5월까지는 미국 인구의 70%가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면서 미국이 집단 면역을 보유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YTN 김원배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