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트럼프, 조기 TV토론 쟁점화..."첫 토론날짜 앞당겨라"
LIVE

실시간 주요뉴스

국제

트럼프, 조기 TV토론 쟁점화..."첫 토론날짜 앞당겨라"

2020년 08월 07일 04시 05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트럼프, 조기 TV토론 쟁점화..."첫 토론날짜 앞당겨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조기투표와 부재자 투표 일정을 감안해 TV토론을 조기에 개최해야 한다며 쟁점화에 나섰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현지 시각 6일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어떻게 유권자들이 첫 번째 대통령 후보 토론 한 달도 전에 투표용지를 보낼 수 있는가"라며 조기투표 일정 등이 일찍 시작되는 일부 주의 상황을 거론했습니다.

그러면서 "첫 번째 토론 날짜를 앞당기라"며 "토론은 나에게 공무로 조 바이든과 나는 미국 국민에 이를 빚지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공격적인 발언 스타일로 유명한 트럼프 대통령은 TV토론에 자신감을 보이며 바이든 전 부통령과의 조기 일대일 토론 맞대결을 밀어붙이고 있는 셈입니다.

이와 관련해 워싱턴포스트는 트럼프 대통령이 기존 일정에 더해 9월 초 TV토론을 하나 더 추가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하루 전 폭스뉴스 방송과의 인터뷰에서도 일부 주의 조기투표 등을 이유로 첫 번째 토론은 적어도 첫 번째 투표가 끝나기 전에 이뤄져야 한다고 언급했습니다.

미국 대선후보 토론위원회가 발표한 일정을 보면 TV토론은 인디애나주에서 9월 29일 열리는 첫 순서를 시작으로 10월 15일 플로리다주, 10월 22일 테네시주 등 3차례에 걸쳐 진행됩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