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0,284명| 완치 6,598명| 사망 186명| 검사 누적 466,804명
전 세계 코로나19 사망자 2만 명 넘어서...아이스링크를 영안실로
Posted : 2020-03-26 15:01
스페인 코로나19 일일 사망자, 500~600명 선으로 증가
전 세계 코로나19 사망자, 일주일 만에 1만 명 증가
'새로운 진원지' 미국서 첫 10대 사망자 발생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전 세계에서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가 2만 명을 넘어섰습니다.

시신을 안치할 공간이 부족해지자, 성당에 이어 아이스링크도 임시 영안실로 활용될 정도로 사정이 급박합니다.

조수현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스페인 마드리드의 한 아이스링크.

검은색 장의차가 코로나19로 숨진 희생자를 싣고 링크 안으로 들어갑니다.

곧이어 흰색 장의차량도 시신을 싣고 도착합니다.

코로나19로 숨진 주민들을 안치할 공간이 턱없이 부족해지자, 아이스링크에 시신을 보관하기로 한 겁니다.

일주일 전만 해도 200명 수준이던 스페인의 일일 사망자 수가 최근에는 500~600명을 넘었습니다.

미국 내 최대 감염 지역인 뉴욕 주도 여건은 여의치 않습니다.

병원에서 가까운 위치에 임시 영안실을 모색해야 하는데, 특히 인구 밀집도가 높은 뉴욕시에선 어려운 일입니다.

[빌 더블라지오 / 뉴욕 시장 : 병원 내에 수용 가능한 공간이 매우 부족해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전 세계에서 코로나19로 인한 누적 사망자가 2만 명을 넘어섰습니다.

지난해 12월 중국 우한에서 처음 발병한 지 100여 일 만입니다.

앞서 지난 19일, 만 명을 넘어선 데 이어, 일주일 만에 다시 만 명이 늘어나는 등 더욱 확산하는 추세입니다.

특히 최근에는 하루 사망자가 2천 명을 넘으면서 우려를 키우고 있습니다.

중국과 이탈리아에 이어 코로나19의 새로운 진원지로 부상하고 있는 미국에서는 처음으로 10대 사망자도 나오면서 경각심이 고조되고 있습니다.

YTN 조수현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