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1,590명| 완치 10,467명| 사망 273명| 검사 누적 956,852명
글로벌 유동성 공조에도 뉴욕 증시 폭락...또 서킷브레이커
Posted : 2020-03-16 23:37

동영상시청 도움말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의 파격적인 통화완화 조치에도 불구하고 뉴욕증시가 다시 폭락세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뉴욕증시는 현지 시각 16일 오전 9시 30분 개장과 동시에 일시적으로 거래가 중단되는 서킷브레이커가 발동됐습니다.

서킷브레이커는 뉴욕증시 전반을 반영하는 S&P500지수 기준으로 7% 이상 급락하면서 발효됐습니다.

S&P500 지수는 220.55포인트, 8.14% 하락한 2,490.47에 거래가 중단됐다 다시 낙폭을 확대하고 있습니다.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도 장 초반 11% 가까이 폭락한 뒤 10% 안팎에서 등락을 거듭하고 있고,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도 9%대의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미 연준을 중심으로 각국 중앙은행이 일제히 유동성 공급 확대 등 적극 개입에 나섰지만 코로나19의 충격을 완화하는데 역부족이라는 시장 심리가 반영된 것으로 보입니다.

뉴욕증시의 서킷브레이커가 발동된 것은 지난 12일에 이어 2거래일만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