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홍콩 행정장관 "시위대와 대화 나설 용의 있어"
LIVE

실시간 주요뉴스

국제

홍콩 행정장관 "시위대와 대화 나설 용의 있어"

2019년 08월 27일 13시 08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이른바 '송환법' 반대로 촉발된 홍콩의 시위가 오늘로 80일째를 맞은 가운데, 캐리 람 홍콩 행정장관이 시위대와 대화에 나설 용의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APTN은 캐리 람 장관이 오늘 기자회견을 통해 시위대와의 대화 재개 의사를 밝혔으며, 그러나 이것이 폭력을 용인한다는 뜻은 아니라고 말했다고 전했습니다.

APTN은 또 캐리 람 행정장관이 '정부가 통제력을 잃었다'는 시위대의 주장을 부정하면서, 자신은 사임하지 않겠다고 말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캐리 람 홍콩 행정장관은 특히 만약 폭력이 계속된다면 법 집행을 통해 뿌리 뽑는 것만이 유일한 방법이라고 말했다고 APTN은 보도했습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