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트럼프 "美 재무부의 추가 대북제재 철회 지시"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9-03-23 06:01
앵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미 재무부에 추가 대북제재를 철회할 것을 지시했다고 밝혔습니다.

재무부 제재가 발표된 지 하루 만인데, 트럼프 대통령이 정확히 어떤 제재를 언급한 것인지 아직 명확하지 않습니다.

협상 재개를 위한 '북한 달래기'라는 관측도 나옵니다.

조수현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미 재무부가 오늘, 북한에 대한 기존 제재에 더해 대규모 제재가 추가될 것이라고 발표했다."

"나는 오늘 이러한 추가 제재를 철회할 것을 지시했다."

미 재무부가 북한의 제재 회피를 도운 중국 해운사 2곳에 제재를 가한 지 하루 만에, 트럼프 대통령이 트위터에 올린 글입니다.

그런데 '오늘'이라는 시제를 사용해, 재무부가 전날 발표한 제재를 가리키는 건지 불분명합니다.

이에 대해 새라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은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 위원장을 좋아하며, 해당 제재들이 불필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 문제를 언급한 것은 최선희 북한 외무성 부상이 '협상 중단 검토'를 선언한 이후 8일 만입니다.

미 재무부의 제재에 대한 응수로 북한이 남북연락사무소에서 전격 철수하자,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 달래기'에 나섰다는 관측도 나왔습니다.

비핵화 협상을 본궤도로 돌려놓기 위해 대화의 여지를 남기려는 것으로 풀이됩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추가 제재 철회' 발언이 '포스트 하노이' 국면의 북미 교착상태를 풀 실마리가 될지 관심이 집중됩니다.

YTN 조수현[sj1029@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