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유엔 "IS 남은 시리아 동부 2만5천 명 피란민 발생"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9-01-12 01:50
유엔난민기구, UNHCR는 수니파 극단주의 무장조직 IS의 잔당이 남아 있는 시리아 동부 지역에서 최근 6개월간 2만5천 명의 난민이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9월 이후 쿠르드민병대가 주축이 된 시리아민주군이 동부 데이르에즈조르 주 하진을 중심으로 IS 제거를 위한 총공세에 나서서면서 이 지역의 긴장은 계속 고조되고 있습니다.

유엔은 공습과 교전을 피해 마을을 빠져나온 피란민들이 임시 보호소에 도착할 때까지 기온 변화가 심한 사막에서 물과 식량도 없이 생활하는 경우도 있다면서 대규모 민간인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이라고 전했습니다.

시리아민주군은 유프라테스강 계곡에 남아 있는 마지막 IS 세력을 쫓아내기 위해 대대적인 공격을 벌이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 공격을 지원했던 미군 주도의 동맹군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시리아 철군 계획에 따라 군대를 빼기 시작했다고 밝혀 동부 지역의 교전 양상은 예측하기 어려운 상황이 됐습니다.

IS 격퇴전에서 최전선 지역인 하진에는 아직 2천여 명의 주민이 고립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유엔난민기구는 이 지역 주민들이 자유롭게 빠져나올 수 있도록 교전 당사자들이 보장해줄 것을 촉구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