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3,551명| 완치 12,348명| 사망 289명| 검사 누적 1,431,316명
반기문, 日 자위대 임무에 "깊이 감사" 발언 논란
Posted : 2016-11-30 06:49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일본 자위대의 무기 사용을 확대한 새로운 유엔 임무에 대해 감사한다는 발언을 했다는 일본 언론 보도가 나와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반 총장 측은 유엔과 일본 정부의 협력이 강화되고 있는 것에 대한 감사 입장을 밝혔을 뿐이라고 해명했습니다.

뉴욕에서 김영수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기자]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일본 자위대의 남수단 활동에 대해 깊이 감사한다는 발언을 한 것으로 전해져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교도통신은 반 총장이 일본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일본 자위대가 보다 큰 공헌을 하려는 것에 대해 깊이 감사한다는 말을 했다고 보도했습니다.

그러면서 반 총장이 남수단 파병 자위대의 새 임무인 '출동 경호'를 염두에 두고 말했다고 전했습니다.

'출동 경호'란 해외 파병 자위대가 현지에서 공격을 받지 않아도 먼저 무기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한 조치입니다.

이 조치는 일본의 군국주의 행보 중 하나로 일본 야당과 시민단체의 거센 반발을 샀습니다.

반기문 총장 측은 그러나 보도 내용이 사실과 다르다고 해명했습니다.

반 총장이 일본의 적극적인 평화유지활동과 함께 유엔과 일본의 협력이 강화되고 있는 것에 대해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는 겁니다.

자위대란 단어도 꺼내지 않았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와 함께 반 총장이 내년 1월 1일 귀국한다는 보도는 사실이 아니며, 1월 중순에 귀국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덧붙였습니다.

뉴욕에서 YTN 김영수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