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대생 학부모들 "지금은 행동할 때"...휴진 강행 압박

의대생 학부모들 "지금은 행동할 때"...휴진 강행 압박

2024.06.15. 오전 10:26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의대생 학부모들이 의사협회 집단 휴진과 관련해 환자 불편에도 불구하고 지금은 행동에 나설 때라며 휴진 강행을 압박했습니다.

인터넷 카페 '의대생 학부모 모임'에 올라온 '서울대 의대 비대위에 고함'이라는 글에는 전공의와 의대생들의 요구사항은 가장 기본적인 것이라며 적극적인 지지를 요구했습니다.

그러면서 휴진 결의 철회 조건을 정부에 제시한다면 차라리 휴진 결의를 철회하라며 정부와의 타협 움직임에 반대 입장을 나타냈습니다.

또, 2020년과 같은 배신 상황을 염두에 둔다면 이는 역사에 죄를 짓는 일이 될 것이라며 정부와의 합의를 요구하는 목소리에 경고를 보냈습니다.



YTN 홍선기 (sunki0524@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