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천에 따릉이 집어던진 20대 남성 경찰 자진출석...27대 범행

하천에 따릉이 집어던진 20대 남성 경찰 자진출석...27대 범행

2024.06.14. 오전 11:39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하천에 따릉이 집어던진 20대 남성 경찰 자진출석...27대 범행
엑스
AD
서울 성북구 하천에 공공자전거 '따릉이'를 버린 혐의를 받는 남성이 자진 출석해 경찰 조사를 받았다.

14일 서울 성북경찰서는 전날 오후 9시쯤 20대 남성 A씨가 자진출석해 조사를 받았다고 밝혔다.

A씨는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지난 12일 새벽 4시쯤 따릉이 대여소에 세워져 있던 자전거 12대를 보무2교 다리 아래 하천에 버린 데 이어 성북3교 다리 아래로 8대의 자전거를 던진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지난 9일 성북3교 다리 아래 하천에 버려진 따릉이 7대도 A씨의 소행으로 보고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디지털뉴스팀 이유나 기자

YTN 이유나 (lyn@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