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자양동서 남녀 흉기 찔린 채 발견...여성은 숨져

서울 자양동서 남녀 흉기 찔린 채 발견...여성은 숨져

2024.05.21. 오후 2:55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서울 광진경찰서는 오늘(21일) 새벽 4시 50분쯤 서울 자양동에 있는 다세대 주택에서 20대 남녀가 목에 흉기로 찔렸다는 신고를 접수했습니다.

경찰 출동 당시 여성은 이미 숨진 상태였고, 남성은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는데 의식이 없는 상태로 발견됐습니다.

남성은 숨진 여성과는 친구 사이로 직접 '살라달라'며 119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현장에서 발견된 흉기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YTN 배민혁 (baemh0725@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