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실물 지갑에서 20만 원 훔친 현직 경찰관 송치

분실물 지갑에서 20만 원 훔친 현직 경찰관 송치

2024.04.14. 오후 6:29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시민이 잃어버린 지갑에서 돈을 훔친 현직 경찰관이 검찰에 넘겨졌습니다.

서울 서대문경찰서는 업무상 횡령 혐의를 받는 서울 은평경찰서 소속 지구대 순경 20대 A 씨를 불구속 송치했습니다.

A 씨는 지난해 12월 말 근무 도중 분실물로 들어온 지갑에서 20만 원을 가로챈 뒤 서류에 3천 원만 있었다고 적은 혐의를 받습니다.

경찰은 검찰 수사 결과에 따라 A 씨의 징계 수위를 결정할 방침입니다.




YTN 배민혁 (baemh0725@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