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檢, '최재경 녹취록' 보도 관여 의혹 민주당 관계자 이틀째 조사

실시간 주요뉴스

檢, '최재경 녹취록' 보도 관여 의혹 민주당 관계자 이틀째 조사
지난 대선 국면에서 윤석열 대통령을 겨냥한 이른바 '최재경 녹취록' 보도와 관련해 더불어민주당 인사가 이틀째 검찰 조사를 받았습니다.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은 오늘(7일) 민주당 국회정책연구위원 김 모 씨를 어제에 이어 오늘도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했습니다.

김 씨는 지난해 민주당 김병욱 의원 보좌관의 발언을 최재경 전 대검 중수부장의 말인 것처럼 속인 이른바 '최재경 녹취록'을 리포액트 허재현 기자에게 보내 왜곡 보도를 공모한 혐의를 받습니다.




YTN 홍민기 (hongmg1227@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