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조희연 "서이초 사건 무혐의 유감...순직 인정 최선"

실시간 주요뉴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서울 서이초등학교 교사 사망 사건이 경찰 수사에서 '혐의 없음'으로 종결된 것과 관련해 유감을 표하면서 순직 인정을 받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조 교육감은 오늘 기자회견에서 경찰이 서이초 사건과 관련해 교육부와 시교육청이 협동 조사해 내놨던 보고서를 조금 더 적극적으로 검토해줬으면 하는 안타까움이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어, 현재 고인의 순직이 인정될 수 있도록 노무사와 변호사, 인사팀이 지원하고 있다면서, 인사혁신처와 협력해 순직 인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YTN 김현아 (kimhaha@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