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단체 "일본 정부, 교과서 개입해 역사 부정...중단하라"

시민단체 "일본 정부, 교과서 개입해 역사 부정...중단하라"

2023.03.28. 오후 6:43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시민단체가 일본 정부를 향해 교과서 집필에 개입하며 역사를 부정하고 있다며, 당장 중단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아시아평화와역사교육연대는 오늘(28일) 기자회견을 열어 이번에 검정을 통과한 일본 초등학교 교과서들이 독도를 '일본 고유 영토'라고 기술하고, 한국이 독도를 불법 점거하고 있다는 식의 서술을 강화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어, 강제동원 문제에서도 강제성을 희석하기 위해 '강제 연행' 대신 '지원'이라는 용어를 쓰는 등 오히려 자발성을 강조하는 방향으로 서술이 이뤄졌다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앞으로 주한 일본대사관을 방문해 교과서 수정 요청문을 전달하는 등 일본 정부에 역사 부정 정책 폐기를 지속해 요구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YTN 유서현 (ryus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