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점주 살해한 32살 남성, 전자발찌 끊고 도주

편의점 점주 살해한 32살 남성, 전자발찌 끊고 도주

2023.02.09. 오전 10:00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32살 A 씨, 어젯밤 10시 52분 편의점 점주 살해
범행 저지른 뒤 돈 가지고 달아나
아파트 단지에서 전자발찌 끊고 도주
키 170cm·몸무게 75kg…검은색 복장 착용
AD
[앵커]
어젯밤 30대 남성이 인천 계양구에 있는 한 편의점 점주를 흉기로 찔러 살해했습니다.

A 씨는 범행을 저지른 뒤 전자발찌를 끊고 도주해 경찰이 공개수배를 내리고 추적하고 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윤성훈 기자!

A 씨가 점주를 살해한 이유 경찰은 어떻게 보고 있습니까?

[기자]
경찰은 일단 A 씨가 돈을 훔치기 위해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어젯밤 10시 52분, 32살 남성 A 씨는 인천 계양구에 있는 편의점 점주를 계산대 밖으로 나오게 한 뒤 흉기로 찔러 살해했습니다.

경찰이 CCTV를 확인한 결과, A 씨는 범행을 저지른 뒤 편의점에서 돈을 가지고 달아났습니다.

밤 11시 40분쯤, 편의점을 이용하려던 손님이 피를 흘리고 쓰러져 있는 점주를 발견하고 신고했는데요.

경찰이 현장에 도착했을 당시엔 피해자는 이미 숨져있었습니다.

A 씨는 1시간쯤 뒤인 밤 11시 58분, 범행을 저지른 편의점에서 300m가량 떨어진 아파트 단지 부근에서 전자발찌를 끊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그리고선 4분 뒤 택시를 타고 도주했습니다.

A 씨는 강도상해 혐의로 복역한 뒤 재작년 12월 출소해 전자발찌를 착용한 채 생활하고 있었습니다.

A 씨 자택에서 버려진 흉기를 확인한 경찰은 공개수배를 내리고, CCTV 등을 토대로 A 씨를 쫓고 있습니다.

A 씨는 키 170cm, 몸무게 75kg 정도 체격이며, 넓은 이마, 긴 얼굴이 특징입니다.

또, 위아래 검은색 옷을 입고 있는 상태입니다.

경찰과 교정 당국은 시민의 적극적인 제보를 당부했습니다.

지금까지 사회1부에서 전해드렸습니다.


YTN 윤성훈 (ysh0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YTN 프로그램 개편 기념 특별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