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필로폰 20억 어치 등산화에 숨겨 들여오던 50대 항소심 징역형

실시간 주요뉴스

필로폰 20억 어치 등산화에 숨겨 들여오던 50대 항소심 징역형
등산화에 필로폰 20억 원어치를 숨겨 들여오려다 적발된 50대가 항소심에서도 징역형을 받았습니다.

수원고등법원은 마약류관리법 위반 혐의를 받는 남성 A 씨의 2심 공판에서 1심과 같은 징역 6년형을 내렸습니다.

재판부는 원심에서 주요 양형 요소가 두루 참작됐고 형량이 바뀔 만한 조건 변화가 있다고 보기 어렵다고 선고 이유를 밝혔습니다.

A 씨는 앞서 지난 2007년 중국에서 평택항으로 향하는 보따리 상인을 통해 밑창에 필로폰을 숨긴 등산화 세 켤레를 국내에 들여오려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YTN 이준엽 (leejy@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