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신규 환자 20일 만에 만 명 넘어..."유행 증가세로 전환"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코로나19 신규 환자가 20일 만에 만 명을 넘겼습니다.

정부는 코로나19 유행이 감소세에서 증가세로 전환되고 있다며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신현준 기자!

코로나19 신규 환자가 다시 만 명을 넘어섰다고요?

[기자]
오늘 0시 기준 신규 환자는 만 463명입니다.

하루 전보다 5백여 명 증가하면서 지난 9일 이후 20일 만에 만 명을 다시 넘어섰습니다.

추이를 볼 수 있는 일주일 전과 비교해도 천4백여 명 늘었고, 2주 전보다는 천 명 넘게 늘었습니다.

수요일 발표 기준으로 볼 때 확진자가 증가한 건 15주 만입니다.

유형별로는 국내 발생이 만 258명, 해외 유입이 205명입니다.

해외유입이 2백 명을 넘긴 건, 지난 2월 1일 이후 147일, 약 다섯 달 만입니다.

위중증 환자는 3명 줄어 59명이고 하루 새 숨진 환자는 7명 발생해 누적 사망자는 2만 4,537명입니다.

이와 관련해 이기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총괄조정관은 오늘 중대본 회의 모두발언에서 4월 말 0.7까지 떨어졌던 감염재생산지수가 어제 1.0까지 올랐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감염재생산지수가 1을 넘었다는 것은 코로나 유행이 감소세에서 증가세로 전환됐음을 의미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이 총괄조정관은 또 독일과 프랑스, 영국 등 유럽에서 코로나 확진자가 증가하고 있다며 그 원인은 BA.4나 BA.5 같은 변이 바이러스의 확산과 여름 휴가철 이동량 증가를 꼽았습니다.

그러면서 우리나라도 변이바이러스가 확산하고, 여름 이동량이 증가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습니다.

최근 국내 확진자의 BA.5 바이러스 검출률은 국내감염은 7.5%, 해외유입 32.8%인데 이는 전주 대비 각각 5.5%포인트, 19.5%포인트 높아진 것입니다.

이 총괄조정관은 이어 지금은 어느 때보다 선제적인 방역조치가 필요한 시기라며 방역 당국과 지자체는 그동안 집단감염이 빈번했던 시설에 대한 방역관리를 챙겨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지금까지 사회2부에서 YTN 신현준입니다.



YTN 신현준 (shinhj@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