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학교 급식, 1명당 114.5명씩 담당...인력 충원해야"

실시간 주요뉴스

"학교 급식, 1명당 114.5명씩 담당...인력 충원해야"
학교 급식실 종사자 1명이 평균 114명의 식사를 책임지는, 고강도 노동을 하고 있다는 주장이 나왔습니다.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전국교육공무직본부는 전국 학교 급식실 종사자 3천 128명을 조사한 결과 1인당 식수 인원이 공공기관 식당의 2~3배는 더 많았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교육공무직본부는 학교 급식 노동자들은 적은 인원으로 더 많은 식사를 준비하느라 고강도 압축 노동을 해왔다고 지적하면서, 급식실 종사자를 현재의 1.23배 더 충원해야 한다고 요구했습니다.




YTN 김현아 (kimhaha@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