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신규확진 1만 2,161명...이부실드 2만 회분 도입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코로나19 신규 환자가 이틀 연속 만 명을 넘겨 만2천 명대를 기록했습니다.

정부는 백신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예방용 항체치료제인 '이부실드' 2만 회분을 도입하기로 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신현준 기자!

먼저, 자세한 신규 확진 현황 전해주시죠?

[기자]
네, 오늘 0시 기준 신규 환자는 만 2천161명입니다.

어제보다 천여 명 줄었지만 이틀 연속 만 명을 넘겼습니다.

지방선거일 다음 날이었던 일주일 전보다는 2천여 명 많지만 2주 전과 비교하면 6천 명 넘게 줄어 여전히 감소세입니다.

위중증 환자는 전날보다 8명 준 106명으로 13일 연속 백 명대입니다.

하루 새 숨진 환자는 18명으로 누적 사망자는 2만 4,323명, 치명률은 0.13%입니다.

이런 가운데 정부가 코로나19 항체를 직접 주입해 면역 효과를 내는 이부실드를 10월까지 2만 회분을 도입하기로 했습니다.

그동안 혈액암과 장기이식 환자 등은 코로나19 백신을 맞아도 예방 효과를 기대하기 어려웠습니다.

면역억제 치료를 받아서 면역반응을 통한 항체 형성이 활발히 일어나지 않기 때문인데요.

이런 백신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정부가 항체치료제 이부실드를 국내에 들여오기로 한 겁니다.

다음 달에 5천 회분, 10월에 만 5천 회분 등 총 2만 회분 도입을 결정하고 제조사와 협의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미 식품의약국은 이부실드가 감염의 93%, 중증과 사망 위험은 50% 낮추고 효과 지속기간은 6개월로 분석했습니다.

이부실드 투여 대상은 면역억제 치료를 받는 혈액암 환자와 장기이식 환자 등인데 코로나19에 감염된 이력이 없어야 합니다.

국내에서 약 만 명가량으로 추산됩니다.

지금까지 사회2부에서 YTN 신현준입니다




YTN 신현준 (shinhj@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