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정부, 코로나19 빅데이터 플랫폼 12월까지 구축

실시간 주요뉴스

정부, 코로나19 빅데이터 플랫폼 12월까지 구축
새 정부의 '과학방역' 기조에 따른 코로나19 빅데이터 플랫폼이 연말까지 구축됩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과학과 데이터에 기반한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오는 12월까지 '코로나19 빅데이터 플랫폼'을 만들겠다고 밝혔습니다.

정부는 각 시스템에 흩어져 있는 코로나19 정보를 모아 빅데이터 플랫폼을 만들고 대국민 공개 용도와 내·외부 연구 용도의 데이터를 동시에 구축할 계획입니다.

이후 다른 감염병으로 확대 적용해 오는 2024년까지 전체 감염병에 대한 빅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할 방침입니다.

현재 감염병 환자(확진), 예방접종 정보 등은 감염병관리통합정보지원시스템, 코로나19 정보관리시스템, 예방접종통합관리시스템 등에 산재해 있습니다.

방대본은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과 함께, 코로나19 등 감염병 관련 심층연구가 진행될 수 있는 토대가 마련될 거라며 내·외부에서 근거 기반의 다양한 감염병 연구가 진행되길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YTN 김평정 (pyung@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