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설 연휴 요양시설·병원 비대면 면회만...미접종자 접촉업무 불가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설 연휴 특별방역 대책에 따라 오늘(24일)부터 다음 달 6일까지 2주 동안 요양시설이나 병원에서 비대면 면회만 허용됩니다.

요양시설 종사자 가운데 미접종자는 입원자와 접촉하는 업무에서 제외됩니다.

현장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한 이야기 들어보겠습니다. 이준엽 기자!

[기자]
네 경기 광주시에 있는 요양병원에 나와 있습니다.

[앵커]
오늘(24일)부터 요양병원은 비대면 면회로 전환된다고요?

[기자]
네, 제 뒤에 보이는 곳이 요양병원 비대면 면회 시설인데요.

유리 벽을 사이에 두고 입원환자는 안에서 면회객은 밖에서 전화로 대화를 주고받게 돼 있습니다.

20분 시간제한이 있지만, 환자들이 체력 탓에 채우지 못하고 끝날 때가 많다고 하는데요.

오늘은 아예 면회객이 없었습니다.

이곳은 한 달 전부터 감염 우려 때문에 조심스럽게 비대면 면회만 하고 있었습니다.

오늘부터는 다른 곳도 예외 없이 모두 비대면 면회만 가능해집니다.

정부가 내놓은 설 연휴 특별방역 대책에 따른 건데요.

다음 달 6일까지 2주 동안 접촉 면회가 금지됩니다.

또 사전예약제가 도입되고, 비대면 면회만 가능합니다.

하지만 임종과 같이 긴박한 때는 인도적 차원에서 기관이 판단해 접촉 면회를 허용합니다.

요양병원과 시설은 지난해 추석 잠깐 대면 면회가 허용된 뒤 사회적 거리 두기 강화로 다시 전면 금지됐었는데요.

이곳 요양병원은 오는 29일 설 연휴 기간부터 예약을 받고 그전에는 방문하는 대로 비대면 면회할 수 있도록 할 계획입니다.

이밖에 요양시설과 병원 방역 관리 추가 대책도 나왔는데요.

종사자는 백신 접종 여부와 관계없이 선제검사를 받아야 하고요.

미접종자는 병간호를 비롯해 입원자와 접촉하는 업무에서 제외합니다.

지금까지 경기 광주시에 있는 요양병원에서 YTN 이준엽입니다.



YTN 이준엽 (leejy@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