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검찰, 오스템임플란트 횡령 직원 구속 기간 연장

실시간 주요뉴스

검찰, 오스템임플란트 횡령 직원 구속 기간 연장
오스템임플란트에서 거액의 회삿돈을 빼돌린 직원의 구속 기간이 연장됐습니다.

서울 남부지방검찰청은 특정경제범죄법 위반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는 오스템임플란트 직원 45살 이 모 씨의 구속 기간을 다음 달 2일까지로 연장했습니다.

검찰은 또 압수한 시가 690억 원 상당의 금괴 855개는 오스템임플란트에 돌려주기로 했습니다.

검경은 이 씨 등을 대상으로 공범이 있었는지와 횡령금액을 어디에 썼는지 등을 계속 수사할 방침입니다.

이 씨는 지난해 3월부터 12월까지 회삿돈 2천2백15억 원을 횡령한 뒤 1,880억 원을 주식 투자와 금괴, 부동산과 고급리조트 회원권 구매 등에 사용한 혐의로 구속됐습니다.


YTN 김철희 (kchee21@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