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승객이 수상해"...택시 기사 신고로 전화금융사기범 덜미

실시간 주요뉴스

"승객이 수상해"...택시 기사 신고로 전화금융사기범 덜미
전화 금융 사기로 3천여만 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는 40대 남성이 택시기사의 신고로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서울 동작경찰서는 오늘(21일) 사기 혐의로 40대 남성 A 씨를 긴급 체포했다고 밝혔습니다.

A 씨는 오늘(21일) 오전 인천에서 피해자에게 현금 3천2백여만 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습니다.

A 씨는 이후 택시를 타고 서울로 향했는데, 돈 봉투와 통화 내용 등을 수상하게 여긴 택시 기사가 경찰에 신고했고, A 씨는 서울 신대방동에서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A 씨는 경찰 조사에서 조직의 지시로 심부름하는 중이었다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A 씨를 전화금융사기 조직의 전달책으로 보고, 추가 조직원을 쫓고 있습니다.



YTN 홍민기 (hongmg1227@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