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유흥주점 새벽 단속에 손님 등 34명 덜미..."지하 보일러실로 도망"

실시간 주요뉴스

유흥주점 새벽 단속에 손님 등 34명 덜미..."지하 보일러실로 도망"
방역수칙을 어기고 새벽에 유흥주점에 모여있던 손님 등 34명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서울 송파경찰서는 오늘(20일) 새벽 3시 반쯤 서울 방이동 지하 1층 유흥주점에서 종업원 1명과 손님 33명을 감염병예방법 위반 혐의로 붙잡았습니다.

신고를 받고 유흥주점으로 출동한 경찰은 지하 3층 보일러실로 도망가 있던 손님들을 붙잡았습니다.

정부 방역지침에 따라 유흥주점 영업은 밤 9시까지로 제한돼 있습니다.




YTN 정현우 (junghw5043@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