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갓'이 中서 유래?…서경덕 "무식한 발언"

실시간 주요뉴스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최근 한 중국 배우가 SNS에 올린 '갓은 중국에서 유래했다'는 주장을 비판했다.

서 교수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한국의 전통 모자인 '갓'이 중국에서 유래한 것이란 어처구니없는 주장이 또 나와 논란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최근 중국 배우 우시쩌는 본인의 웨이보 계정에 "갓은 중국에서 기원해 다른 나라로 전해졌다"는 글을 올렸다.

서 교수는 "현재 우시쩌는 '일평빙심재옥호'라는 드라마에 출연 중인데, 극 중 갓을 쓴 그를 향해 중국 누리꾼들이 '이건 한국 전통모자 아니냐'고 지적하자 반론을 제기한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끈 넷플릭스 드라마 '킹덤'을 통해 갓이 유명해지니 우시쩌가 부러웠나보다"라며 "아무리 그래도 이런 왜곡 발언은 비난을 받아야 한다. 왜냐하면 '무식한 발언'이기 때문"이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이어 "한국 전통 복식인 갓은 조선시대 성인 남성이 머리에 쓰던 모자로 신분, 계급, 격식, 예의를 상징한다"며 "한복에 이어 갓까지 중국이 원조라고 주장하고 있고, 김치, 삼계탕, 아리랑까지도 다 중국에서 유래했다고 왜곡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최근 BBC 등 세계적인 외신에서 비판 기사를 게재했는데도 아직 정신을 못 차리고 있다"며 "중국은 다른 나라 문화를 먼저 존중할 줄 아는 법을 배우길 바란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YTN PLUS 이은비 (eunbi@ytnplus.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