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하수관 작업 도중 호흡곤란 온 노동자 구조

실시간 주요뉴스

어제(7일) 오후 6시 50분쯤 서울 서대문구 남가좌동 하수도에서 작업 도중 호흡 곤란이 온 노동자가 구조됐습니다.

전등 교체를 위해 하수도에 투입된 30대 노동자 A 씨는 오물 냄새가 심해 숨쉬기가 어렵다고 소방에 신고했습니다.

당시 A 씨를 포함한 작업자 2명은 어두운 작업환경 탓에 출구를 못 찾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신고 40분 만에 작업자 2명을 구조한 소방은 A 씨를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습니다.


YTN 정현우 (junghw5043@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