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의협 "코로나19 재택치료, 동네 의원 중심 전환 필요"

실시간 주요뉴스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면서 재택치료가 늘어나는 가운데, 의사협회가 재택치료 관리 기관을 기존 병원급 위주에서 동네 의원급으로 확대하는 방안을 제안했습니다.

대한의사협회는 오늘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산소포화도, 발열 체크만으로는 고위험군의 증상악화를 조기에 인지하지 못해 환자 건강에 위험 상황이 초래될 수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의사협회는 연속적인 진료가 가능한 지역 병의원에서 재택치료자에 대한 모니터링과 비대면 진료를 시행할 수 있도록 하는 방안을 제시했습니다.

그러면서 "코로나19 확진환자 중 97%는 무증상이고, 관리만 잘해도 되는 상황"이라며 "의원급 중심의 재택치료를 통해 무증상 환자를 관리하고, 이 가운데 중증으로 갈 수 있는 환자를 조기에 발견해 치료를 받도록 하는 것이 목적"이라고 덧붙였습니다.




YTN 계훈희 (khh0215@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